2018.09.19 (수)

  • 구름많음동두천 26.6℃
  • 맑음강릉 25.1℃
  • 구름많음서울 26.5℃
  • 흐림대전 24.7℃
  • 흐림대구 24.5℃
  • 흐림울산 25.9℃
  • 흐림광주 23.2℃
  • 흐림부산 25.7℃
  • 흐림고창 23.9℃
  • 흐림제주 24.6℃
  • 흐림강화 24.2℃
  • 흐림보은 23.1℃
  • 흐림금산 24.2℃
  • 흐림강진군 24.6℃
  • 흐림경주시 25.8℃
  • 흐림거제 25.8℃
기상청 제공

클래식

피아노로 느낄 수 있는 모든 낭만과 격동 ! 2017 세종 체임버 시리즈 <피아노로 써내려간 편지>

김다미, 심준호, 손혜수, 손열음, 선우예권 등 최고 아티스트가 함께하는 연중 프로젝트


 (서울=CIBS) 이윤영기자 = 세종문화회관(사장 이승엽)이 선보이는 정통 클래식 시리즈, 세종 체임버 시리즈가 2017년에는 <피아노로 써내려간 편지>라는 부제로 무대에 오른다.


 세종 체임버 시리즈는 세종문화회관의 실내악 전용홀인 세종 체임버홀에서 진행되는 연간 프로젝트로 해마다 대표 아티스트를 상주 음악가(Artist in Residence)로 선정해 연간 4회에 걸쳐 다양한 편성의 실내악을 선보이는 정통 클래식 공연으로 매년 매진행렬을 이어간 인기 시리즈이다. 


 2015년 첼리스트 양성원, 2016년 마에스트로 임헌정에 이어 2017년 세종문화회관이 선정한 아티스트는 따뜻한 감성과 폭발적 에너지로 관객들의 큰 사랑을 받고 있는 피아니스트 김정원이다. 


 이번 세종 체임버 시리즈는 <피아노로 써내려간 편지>라는 부제 아래, 연간 4회에 걸쳐 피아노 솔로에서부터 듀오, 트리오, 포핸즈(4 hands), 식스핸즈(6 hands), 리트까지 피아노로 만나볼 수 있는 모든 편성의 실내악을 선보인다. 


 바이올리니스트 김다미, 첼리스트 심준호를 시작으로 베이스 손혜수, 첼리스트 리웨이 친(Li-wei Qin), 그리고 피아니스트 손열음, 선우예권 등 피아니스트 김정원이 직접 선정한 최고의 아티스트들이 협연자로 함께 무대에 오른다. 


 상주음악가인 김정원은 “다양한 실내악 프로그램을 동료 음악가들과 조화롭게 선보이고자 한다” 라며 공연에 대한 기대감을 내비쳤다. 2017년 봄, 여름, 가을, 겨울에 한 차례씩 관객들을 찾아갈 이번 공연에서는 계절감이 느껴지는 서정적인 프로그램에 김정원 특유의 섬세한 에너지로 피아노로 느낄 수 있는 모든 낭만과 격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첫 무대는 4월 22일 토요일에 차세대 실력파 바이올리니스트 김다미와 첼리스트 심준호와 함께 하며 멘델스존의 ‘무언가’ 등을 연주한다. 


 한편, 본 공연은 세종문화회관 홈페이지 및 인터파크에서 예매 가능하며, 3월 31일까지 예매하는 모든 관객들에게 30% 조기예매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cibsdesk@icibs.org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