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5 (화)

  • 구름많음동두천 15.0℃
  • 흐림강릉 15.8℃
  • 구름많음서울 17.7℃
  • 구름많음대전 18.0℃
  • 구름많음대구 15.9℃
  • 울산 17.3℃
  • 흐림광주 18.4℃
  • 구름많음부산 19.1℃
  • 흐림고창 15.8℃
  • 구름조금제주 21.4℃
  • 구름조금강화 13.7℃
  • 구름많음보은 13.3℃
  • 구름많음금산 12.9℃
  • 구름많음강진군 15.6℃
  • 흐림경주시 17.1℃
  • 구름많음거제 19.5℃
기상청 제공

전시‧출판

부산비엔날레 2016 미술주간 ‘비엔날레 플레이그라운드’ 개최

공연, 토크쇼, 오픈키친, 파티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 마련


 (서울=CIBS) 이윤영기자 = (사)부산비엔날레조직위원회(이하 조직위, 집행위원장 임동락)에서는 ‘2016 미술주간’을 맞이해 10월 23일 2016 부산비엔날레 Project 2 전시장인 F1963 중정에서 ‘미술주간 – 비엔날레 플레이그라운드’를 개최한다.


 대중들에게 더 가까이, 2016 비엔날레의 미술주간 ‘미술은 삶과 함께(Art in Life)’를 주제로 열리고 있는 ‘2016 미술주간’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누구나 미술을 쉽게 즐길 수 있도록 예술의 문턱을 낮추고 저변을 확대하기 위해 마련된 참여행사로, 지난 10월 11일부터 시작, 23일까지 약 2주동안 개최했다.


 조직위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공동 주관하는 2016 부산비엔날레의 미술주간 프로그램은 본 행사가 폐막하는 23일에 개최되며, ‘좋아요! 미술(Like! Art)’을 슬로건으로 부산, 서울, 광주 등 대한민국 전역에서 개최된 전국적 미술행사의 마지막 피날레를 장식할 예정이다.


 조직위는 ‘미술주간 – 비엔날레 플레이그라운드’를 주제로 일반시민들의 비엔날레 참여도를 높이고 2년에 한번씩 개최되는 국제미술전인 비엔날레라는 행사를 친숙하게 만들 수 있도록 다양한 행사들을 기획했다.


 2016 부산비엔날레의 미술주간 행사는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비엔날레 플레이그라운드’ 2016 부산비엔날레의 미술주간은 낮부터 저녁까지 시민들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행사들로 구성되며, 오후 1시부터는 부산 출신 4팀의 공연이 펼쳐져 다양한 장르의 퍼포먼스를 즐길 수 있다. 


 한편, 부산비엔날레 참여 작가들에게 직접 전달받은 레시피로 조리된 음식을 먹을 수 있는 “아티스트 인 더 키친”을 마련, 미술과 작가에 대한 거리감을 줄일 수 있는 경험을 제공한다. 


 오후 4시부터는 ‘감칠맛나게’라는 주제 아래 “비엔날레에게 묻다” 코너가 부산, 광주, 서울의 각 비엔날레 관계자들과 관람객들과의 대담 형식으로 진행되어, 관람객들로부터 받은 비엔날레에 대한 궁금증을 해소시켜줄 장이 펼쳐진다. 


 저녁 7시 30분부터는 공공파티인 “니나내나”가 마지막을 장식한다. “니나내나”는 3원색의 드레스코드를 설정하는 등, 부산, 광주, 서울에서 개최되는 3개 비엔날레의 전시 주제를 색다르게 해석하고 즐기는 파티로, 2016 미술주간의 피날레를 장식할 예정이다. 전시와 함께 다양한 프로그램이 개최되고 있는 2016 부산비엔날레는 11월 30일까지 부산시립미술관과 F1963에서 개최되며, 매주 월요일은 휴관이다. 


 매주 토요일은 부산지역 예술가들의 공연이 F1963에서 무료로 펼쳐진다.


(사진제공 : 2016. 부산 비엔날레 조직위원회)


cibspress@gmail.com

(끝)

관련태그

부산비엔날레  부산비엔날레 2016 미술주간  비엔날레 플레이그라운드  부산비엔날레 2016  토크쇼 오픈키친 파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