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16 (목)

  • 흐림동두천 27.2℃
  • 구름많음강릉 27.2℃
  • 흐림서울 28.2℃
  • 흐림대전 29.4℃
  • 흐림대구 25.9℃
  • 울산 25.5℃
  • 흐림광주 28.2℃
  • 흐림부산 26.8℃
  • 구름많음고창 27.6℃
  • 소나기제주 27.3℃
  • 흐림강화 27.6℃
  • 흐림보은 25.9℃
  • 구름많음금산 27.3℃
  • 흐림강진군 27.5℃
  • 흐림경주시 25.2℃
  • 흐림거제 27.8℃
기상청 제공

종합

전체기사 보기

"황의조 해트트릭, 조현우 선방" AG 축구대표팀, '2연패를 향한 순조로운 출발' (종합)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E조 대한민국 6 vs 0 바레인 후반전 종료

(서울=MEDIA C (CIBS)) 이윤영기자 = 2연패를 노리고 있는 김학범호 대한민국 아시안게임 축구대표팀이 순조로운 출발을 시작했다.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남자축구 E조 바레인과의 첫 경기가 15일 오후 9시(한국시간) 인도네시아 반등 시잘락하루팟 스타디움에서 펼쳐졌다. 한국은 이 날 바레인과의 첫 경기 3-4-1-2 포메이션으로 가용과 동시, 기대를 모으고 있는 토트넘의 손흥민은 첫 경기에 나오지 않앗다. 한국은 바레인을 상대로 황의조의 해트트릭과 조현우의 선방, 김진야와 나상호, 황희찬의 추가골로 6 대 0 완승했다. 한국은 승리의 신호탄은 황의조 발끝에서 나왔다. 전반 16분 김문환이 돌파하고 침투 패스를 내줬고, 쇄도한 황의조의 패널티 라인 박스 안에서 황의조의 슛이 골라인으로 넘어 선제골을 넣었다. 이어 7분 뒤 전반 23분 황의범의 슈팅이 수비 맞고 나오자 달려든 김진야가 강하게 차면서 추가골로 이어졌고 12분 뒤 전반 35분에 황의조가 박스 안에서 깔끔한 터닝슛으로 멀티골망을 흔들어 3 대 0 앞섰다. 하지만 한국은 여기서 멈추지 않았다. 세 번째 골을 넣은 6분 뒤 전반 41분 나상호가 득점행진에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