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1년까지 간질 약물 시장 통계, 주요 업체, 매출 성장, 규모 예측 및 개요

뇌전증 약물 시장은 2030년 말까지 거의 미화 XX십억 달러에 도달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시장 성장은 신경 장애 발생률 증가, 질병 인식 증가, 새로운 항간질제(AED) 도입, 강력한 정부 지원 및 이니셔티브. 또한, R&D 투자 증가와 서방형 제제 출시가 시장 성장을 더욱 가속화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그러나 특허 의약품의 높은 비용, 특히 유럽에서 정부 긴축 조치의 일환으로 의료 비용 감소에 대한 우려, 저소득 및 중간 소득 국가에서 항간질제에 대한 낮은 접근성이 시장 성장을 제한할 가능성이 있습니다.

Vimpat은 글로벌 뇌전증 약물 시장의 확실한 선도 약물입니다. 2021년에 거의 22%의 시장 점유율을 가지고 있으며 Vimpat은 예측 기간까지 모멘텀을 얻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Keppra는 2021년 19% 이상의 점유율로 두 번째로 높은 시장 점유율을 차지했지만 20121년 특허 만료로 인해 이 약의 전망이 바뀌고 2030년까지 점유율이 XX%로 감소합니다. Lamictal이 2위가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2030년까지 거의 XX%의 점유율로 약물. Onfi는 간질 약물 시장에서 세 번째로 높은 점유율을 보유하고 있으며 2030년 말까지 Depakine이 그 뒤를 잇습니다.

https://www.marketreporthub.com/sample.php?id=00396 에서 샘플 보고서 페이지에 액세스할 수 있습니다.

“뇌전증 치료제 시장: 글로벌 수요, 성장 잠재력 및 기회 전망 2030”이라는 연구 보고서는 글로벌 뇌전증 치료제 시장의 시장, 경쟁 환경 및 동향을 조사합니다. 이 보고서는 시장 데이터를 분석하고 전 세계 시장에서 간질 치료제 판매 가치와 수요에 대한 더 나은 이해를 제공합니다. 뇌전증 치료제 시장의 예측 기간 동안 가치 측면의 시장 전망이 보고서에 자세히 설명되어 있습니다. 협업, 파트너십 및 라이선스 계약 측면에서 주요 동향이 세부적으로 분석됩니다. 이 보고서는 또한 글로벌 뇌전증 약물 시장의 성장 동인 및 억제제에 대한 자세한 설명을 탐색합니다.

이 보고서는 UCB, EISAI, Pfizer, Sanofi 및 Lundbeck과 같은 간질 치료제 시장의 주요 업체 프로필로 마무리됩니다. 주요 시장 플레이어는 뇌전증 약물 시장의 회사 개요 및 최신 개발 및 동향과 같은 다양한 매개 변수에서 평가됩니다.

보고서에서 다루는 주요 주제

• 전 세계 뇌전증 치료제 시장 분석(2030 – 2030년)
• 전 세계 뇌전증 치료제 시장 점유율(2030–2030년)
• 전 세계 뇌전증 치료제 브랜드 시장 성과(2030–2030년)
• 뇌전증 치료제 시장 – 주요 거래 유형
• 주요 회사 분석
• 주요 동인 및 간질 약물 시장의 억제제

즉시 할인 확인 @ https://www.marketreporthub.com/discount.php?id=00396

보고서에서 다루는 주요 뇌전증 치료제는 다음과 같습니다.

1. Vimpat(Lacosamide)
2. Keppra(Levetiracetam)
3. Briviact(Brivaracetam)
4. Lamictal(Lamotrigine)
5. Neurontin(Gabapentin)
6. Depakine(Sodium Valproate)
7. Sabril(Vigabatrin)
8.
Onfi9Clobazam .피콤파(페람파넬)
10.이노벨론/반젤(루피나미드)
11. 존그란(조니사미드)
12.제비닉스(에슬리카르바제핀아세테이트)

보고서에 포함된 주요 기업은 다음과 같습니다.

1. UCB
2. EISAI
3. 화이자
4. 사노피
5. 룬드벡